여수환경운동연합:: Korean Federation For Environmental Movement



HOME > 환경운동연합 > 알림마당

TOTAL ARTICLE : 196, TOTAL PAGE : 1 / 10 회원가입 로그인
[논평]반복되는 지진, 원전과 핵폐기장 위험하다
 김상희  | 2019·02·11 14:03 | HIT : 171 | VOTE : 10
반복되는 지진, 원전과 핵폐기장 위험하다

– 포항 앞바다 규모 4.1 지진 발생, 원전과 핵폐기장 안전대책부터 마련하라

– 육상 활성단층에 이어 해양 활성단층 활성화 우려


오늘 낮 1시경에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앞바다 50킬로미터 해양에서 규모 4.1의 지진이 발생했다. 2016년 9월 12일 발생한 규모 5.8 경주지진과 2017년 11월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 그리고 그 여진들을 제외하고 가장 큰 규모의 지진이다.

경상남북도 일대는 양산단층 등을 비롯해 발견된 것만 60여개의 활성단층이 분포한 신생대 제 3기, 4기 지층이다. 오늘 발생한 지진 역시 신생대 제 3기 지층의 포항분지에 속해 있는 단층에서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신고리 5, 6호기 부지 평가 과정에서 드러난 부실한 최대지진평가는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는데, 육상의 활성단층을 최대지진평가에 포함하지 않은 것뿐만 아니라 해양의 활성단층은 제대로 조사조차 되지 않았다. 전문가들과 시민단체들에 의해 지적되어오던 것인데 원전안전을 강조한 이 정부 들어서도 진척이 없는 가운데 신고리 4호기 운영허가가 지난 2월 1일 승인되었다. 지진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이 일대의 20번째 원전이다.

지진은 육상과 해양을 가리지 않는다. 거의 매년 발생하고 있는 규모 4.0 이상의 지진은 경상남북도 일대의 신생대 지층들의 단층 활동이 일상화되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다. 단순히 양산단층만의 문제가 아니다.

전문가들은 경주지진, 포항지진 등 이 일대에 이번과 같은 지진이 계속 발생하는 이유로 2011년 동일본 대지진을 들고 있다. 이 지진이 발생한 후 한반도의 지각판에 작용하는 힘의 패턴이 바뀌면서 에너지가 계속 쌓이고 있다는 것이다. 이 힘이 특히, 한반도 동남부 일대로 집중되고 있다.

이번 지진이 발생하기 전에 미소지진의 발생빈도가 증가한 것으로 보고되고 있는데, 에너지가 축적되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다. 지각판에 쌓이는 에너지가 경주지진과 포항지진을 통해 효과적으로 방출되었다면 다시 지진이 발생하기 위해 에너지가 쌓이는 시간은 꽤 오래 걸릴 것이다.

그런데 거의 매년 이런 큰 규모의 지진이 발생하고 있다는 것은 지진에너지가 제대로 방출되지 못했고 에너지가 계속 쌓여가고 있다는 의미다. 따라서 앞으로도 주기적으로, 그리고 더 큰 지진까지 발생할 수 있다는 것이다.

사실, 동일본 대지진 이후로 동남부 일대에 규모 4.0 이상의 지진이 가장 먼저 발생한 것은 2016년 7월 5일 울산 동구 동쪽 52킬로미터 해역에서 발생한 울산지진이 처음이었다. 이 당시에는 하나의 사건에 불과했지만 그 후로 경주 남서쪽 9킬로미터 지점의 규모 5.8지진, 포항 북쪽 8킬로미터 지점의 규모 5.4 지진, 그리고 오늘 포항 북동쪽 50킬로미터 해역 규모 4.1지진으로 이어지는 일련의 지진들은 개별 사건으로 치부할 수 없으며, 지열발전에 의한 유발지진으로 보기도 어렵다.

경상남북도는 약 2천만 년전부터 지금까지 형성된 신생대 3기, 4기층으로, 수억 년간 안정화된 고생대 지층인 수도권에 비해 매우 젊은 지층이며 최근 들어 단층활동이 일어나는 상대적으로 불안한 지층이다.

문제는 이 일대에 500만 명이상의 인구가 살고 있고 국내 최대 산업단지가 있으며 울진군 한울 원전 6기, 경주시 월성·신월성 원전 6기, 부산시 울산시 고리·신고리 원전 8기(폐쇄 원전 포함) 등 총 20개 원전이 분포해 있다는 점이다.

가장 불안한 이 지층에 최근 20번째 원전인 신고리 4호기 운영이 허가되었고, 중저준위 핵폐기장이 땅 속 지하수 한 가운데에 있으며, 1만여 톤의 고준위 핵폐기물이 주거지 인근 땅 위에 임시로 불안하게 저장되어 있다.

지진조사를 해야 할 과학기술부, 원전과 핵폐기장 운영을 책임지는 산업통상자원부, 이들 시설의 안전을 책임지는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지금처럼 뒷짐 지고 있어서는 안 되는 이유다. 원자력 관련 사고는 사고가 난 뒤에는 돌이킬 수 없이 늦어버렸다는 걸 우리는 계속 보아오고 있지 않은가.

이런 상황에도 정부 당국은 탈원전 반대 정치공세에 굴복하여 원전 가동률을 높이겠다는 발언을 하고 여당 정치인은 원전을 더 짓자는 망발을 일삼고 있다.

사고로 방사능에 오염된다면, 전기 공급이 무슨 소용인가. 활성단층 인근 20개 원전의 제대로 된 최대지진평가를 육상과 해양의 활성단층을 포함해서 전면적으로 다시 해야 한다. 원전 가동은 안전을 확인한 이후에 해도 충분하다. <끝>.

2019년 2월 10일

환경운동연합 탈핵위원회
2018년 11월 02일 16시 07분에 가입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프린트  이메일 목록 추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96   [기자회견문]공원일몰제에 따른 천안 일봉산 민간공원특례사업을 ...  김상희 19·12·04 33 0
195   [논평] 4대강 수질의 장애 요인 4대강 보, 해체가 정답이다....  김상희 19·11·25 32 1
194   [성명서] 15조7천억 원 비용 국민에게 전가하는 신규 석탄발전...  김상희 19·11·25 24 1
193   [기자회견문] 경주 핵폐기물 임시저장시설 심사 중단과 월성1호...  김상희 19·11·25 10 1
192   [성명서]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월성 1호기 영구정지를 의결하라 ...  김상희 19·11·25 12 1
191   [기자회견문] 일방적인 사용후핵연료 재검토 추진 규탄, 경주 맥...  김상희 19·11·25 12 1
190   [보도자료] 환경운동가 서상옥, 일봉공원 개발 저지 위한 무기...  김상희 19·11·15 20 1
189   [성명서] 포스코 행정처분 면제방침 즉각 철회하라!(11월8일)  김상희 19·11·11 30 2
188   [기자회견문] 제주제2공항백지화전국행동을 출범하며(11월7일)  김상희 19·11·11 17 1
187   [논평] 반복되는 화학사고에도, 국민 생명과 안전 내팽개친 경...  김상희 19·11·11 15 2
186   [기자회견문] 인류의 미래를 걷어찬 기후악당 트럼프, 파리협정 ...  김상희 19·11·11 10 1
185   [논평] 미세먼지 관리 종합계획, 더 구체적이고 과감한 미세먼...  김상희 19·11·11 11 2
184   세계 최악의 플라스틱 오염 기업은 2년 연속 ‘코카콜라·펩시...  김상희 19·10·24 46 3
183   태풍 지나간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와 폐기물 누출 여부...  김상희 19·10·17 49 3
182   유럽은 어떻게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고 있을까?  김상희 19·10·17 28 3
181   [보도자료] 2020 도쿄올림픽 후쿠시마 농수산물, 경기, 성화봉...  김상희 19·10·17 21 3
180   [성명서] 가짜 공론화!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 재검토위원회 해...  김상희 19·10·17 22 3
179   9.21 기후위기비상행동 선언문  김상희 19·10·04 47 4
178   [논평] 국가기후환경회의 국민정책제안, 미세먼지 저감 상시 대...  김상희 19·10·01 48 3
177   [성명서] 일본 정부는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계획을 중단하...  김상희 19·10·01 39 3
12345678910
검색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