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환경운동연합:: Korean Federation For Environmental Movement



HOME > 환경운동연합 > 알림마당

TOTAL ARTICLE : 320, TOTAL PAGE : 1 / 16 회원가입 로그인
[기자회견문] 실패한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 재검토 공론화는 무효다! (7월31일)
 김상희  | 2020·08·03 11:49 | HIT : 27 | VOTE : 3

<기자회견문>

실패한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 재검토 공론화는 무효다!

정부는 사용후핵연료 공론화가 파탄 났음을 인정하고 제대로 된 공론화를 다시 실시하라.



문재인 정부는 출범 초기 국정과제의 하나로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을 재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는 박근혜 정부에서 수립되었던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이 핵산업계의 입장을 일방적으로 대변한 것으로써, 재공론화를 통한 관리정책의 재수립이 필요하다는 시민사회의 요구를 수용한 결과였다. 핵발전소 가동 40년이 넘었어도 고준위핵폐기물 영구처분장조차 없는 것이 현실이다. 이런 상황을 고려하면 전 국민이 참여하는 제대로 된 공론장이 필요하고도 시급했다.

그러나 핵산업계 주관 부서인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론화를 주도하면서 공론화 재검토위원회에 지역과 시민사회 등 이해당사자를 일방적으로 배제됐다. 출발부터 반쪽짜리 공론화였다. 산업부는 전 국민과 함께 국가적인 난제인 사용후핵연료 처분방안을 논의하는 것을 거부했다. 사용후핵연료 문제를 국민들에게 알리지도 않고 제대로 된 숙의 과정도 없이 밀실에서 공론화를 진행했다. 경주 월성의 지역실행기구를 출범시켜, 월성 핵폐기장 증설 문제를 마무리 짓고자 했다. 이는 영구처분장 없이 가동되는 핵발전의 문제를 숨기고, 핵발전소 부지 안에 ‘임시저장시설’만 짓고 보겠다는 것으로 해석할 수밖에 없다. 의도한 결론을 위한 요식행위로 공론화를 활용했다.

공론화의 파탄은 재검토위원회 운영에서도 드러나고 있었다. 1년 넘게 재검토위원회를 이끌어 오던 정정화 위원장을 비롯해 위원 15명 가운데 총 5명이나 사퇴했다. 정정화 재검토위원장은 사퇴 기자회견에서 박근혜 정부에 이어 또다시 반쪽 공론화로 재검토를 재검토해야 하는 상황이 불가피해졌다고 피력했다. 또한 경주 월성 맥스터 증설 여부에 대한 재검토위원회의 설문 문항을 지역실행기구가 상의도 없이 일방적으로 변경했다며 공정성과 투명성을 담보할 수 없다고 밝혔다. 그러나 산업부는 새 위원장을 선출하여 이미 파국을 맞은 공론화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남은 일정을 서둘러 강행했다.



이번 공론화는 민의를 철저히 외면하고 왜곡했다.

울산은 100만 명이 방사선비상계획구역 안에 속해 있음에도 핵폐기장 증설 여부를 묻는 의견수렴 대상에서 제외되었다. 그러자 월성에서 7km에 인접한 울산 북구 주민들은 주민투표라는 직접 민주주의를 통해 94.8%의 반대 의사를 확인했다. 그러나 정부와 재검토위원회는 주민투표 결과로 드러난 민의는 전혀 수용하지 않았다. 월성 핵폐기장의 증설을 위한 결론을 하루빨리 가시화하는 것에만 주력했다.

이뿐만이 아니다. 행정구역에 따라 편의적으로 꾸려진 경주지역실행기구는 대부분이 찬핵으로 분류되는 인사들로 구성되었다. 시민참여단 역시 한국수력원자력 협력업체 직원 수십 명으로 채워지는 등 한수원이 개입한 정황들이 드러나고 있다. 한길리서치 조사 결과 경주 양남면 주민의 과반수 이상이 핵폐기장에 반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시민참여단의 1차 설문조사에서 양남면의 반대는 39명 중 단 1명에 불과했다. 시민참여단 모집이 조작되지 않고는 있을 수 없는 결과다. 시민참여단 145명의 선정을 위한 3000명의 사전 샘플링 자료를 공개해야 한다. 경주실행위원회와 시민참여단 구성의 불공정성, 숙의 과정의 졸속성에 더해 공론조작까지 제기되는 경주지역 의견 수렴 결과 또한 원천 무효이며, 철저한 진상 규명이 필요하다. 이 과정에 개입한 산자부, 재검토위원회, 지역실행기구 책임자는 처벌되어야 할 것이다.



우리는 핵폐기물의 책임있는 관리계획보다 경주 월성의 핵폐기물 임시저장시설 추가 건설이라는 목적 달성을 위한 수단으로 공론화를 이용한 산업부를 규탄한다.

우리는 민의도 숙의도 없이 공정성과 투명성, 객관성, 수용성 어느 것 하나 충족하지 못한 밀실 속 공론화,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을 근본적으로 마련하지 못하는 공론화는 무효임을 선언한다.

우리는 박근혜 정부에 이어 또다시 파탄 난 공론화를 반복한 정부에 다음과 같이 촉구한다.
경주지역 의견수렴 결과는 무효다. 공정성 검증위원회를 구성하여 경주지역 공론 조작 의혹의 진상을 조사하라!
경주월성 임시저장시설(맥스터) 건설 반대 8%, 울산북구 주민투표 결과를 수용하라!
문재인 정부의 국정과제인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 재검토’를 파탄 낸 산업부 장관을 해임하라!
핵폐기물 문제에 대해 전 국민이 숙고하고 함께 토론하는 과정에서 해법을 찾을 수 있는 공론화로 재설계하라!
대통령 직속의 독립적인 기구에서 지역과 시민사회 등 이해당사자가 참여하는 제대로 된 공론화를 다시 시작하라!

2020년 7월 30일

실패한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 재검토 공론화 무효

시민사회·종교계·정당·전문가·지역 선언 단체 및 참여자 일동


2018년 11월 02일 16시 07분에 가입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프린트  이메일 목록 추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20   2020.09.04 [자원순환] 자원순환의날, 환경연합 전국 동서...  이의인 20·09·07 29 1
319   2020.09.03 [논평] 태풍에 일제히 멈춘 핵발전소, 기후...  이의인 20·09·03 25 1
318   머리카락으로 막아보려는 모리셔스의 비극  토종 20·08·31 13 0
317   환경운동연합, 석탄발전 퇴출 촉구 1천언 선언 발표 (8월26일)  김상희 20·08·26 11 0
316   [성명] 불공정, 비민주 사용후핵연료 임시저장시설 증설 결정 ...  김상희 20·08·26 11 0
315   [성명서] 2020 장마의 교훈, 홍수 대응 패러다임이 바뀌어야...  김상희 20·08·26 8 0
314   [기자회견문]한전은 해외 석탄발전사업에 대한 무책임한 투자를 ...  김상희 20·08·26 7 0
313   [기자회견문]“석탄발전 위험한 투자”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은행...  김상희 20·08·26 9 0
312   [논평] 해수부, 수산관계법령 위반행위 행정처분 강화 환영(8월...  김상희 20·08·26 7 0
311   # 에너지진짜뉴스 – 이번 장마에 발생한 산사태가 전...  이의인 20·08·19 16 0
310   [논평] 홍수 피해 키우는 4대강 보 철거하라(8월10일)  김상희 20·08·11 31 4
309   [논평] 올드보이 홍준표 의원의 올드한 4대강사업 찬양 (8월8일...  김상희 20·08·10 27 4
308   [화학물질] 레바논 베이루트 폭발원인 질산암모늄, 우리는 안전...  김상희 20·08·10 28 3
  [기자회견문] 실패한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 재검토 공론화는 무...  김상희 20·08·03 27 3
306   [기자회견문] 낙동강네트워크 기자회견, “대통령은 낙동강 보 ...  김상희 20·08·03 26 3
305   [논평] 해외 석탄발전 투자금지법 지지한다 (7월28일)  김상희 20·08·03 21 3
304   신규 석탄발전사업, 이대로라면 탄소 예산 3배 이상 훌쩍 넘길 ...  김상희 20·08·03 22 3
303   [보도자료] 한강 유역 토론회, 환경부 “한강 보 수문개방 계획...  김상희 20·08·03 22 3
302   [생태보전] 그린벨트가 뭐길래 열흘간 난리가 났을까요? (7월23...  김상희 20·07·31 25 4
301   [성명서]한국 금융기관과 정부는 기후위기 악화시키는 석탄 사업...  김상희 20·07·31 26 4
1234567891016
검색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