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환경운동연합:: Korean Federation For Environmental Movement



HOME > 환경운동연합 > 알림마당

TOTAL ARTICLE : 356, TOTAL PAGE : 1 / 18 회원가입 로그인
[기자회견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를 반대한다! (10월19일)
 김상희  | 2020·10·22 09:26 | HIT : 16 | VOTE : 1

– 일본 정부는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계획을 장기 보관 정책으로 전환하라.
– 한국 정부는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저지에 적극적으로 나서라.
– 일본산 수산물 전면 수입금지 검토 등 후속 조치 마련하라.

일본 정부는 10월 27일 내각회의를 통해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를 완전히 결정할 예정이다. 일본 정부는 2022년이면 오염수 저장 탱크를 보관할 장소가 없고, 처리 비용이라는 경제적 이유를 들어 오염수를 바다에 버리겠다는 것이다. 현재 보관중인 약 120만 톤의 오염수 72%에는 세슘, 스트론튬, 코발트60, 안티몬 등의 방사성 물질이 최대 기준치의 2만 배가 넘게 존재하고 있다. 일본 정부는 고농도의 방사성 물질을 다핵종제거설비(ALPS)로 2차로 정화하여 방류하겠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일본 정부는 얼마 전 2차 정화 작업으로 삼중수소 이외 주요 8개 방사성 물질 농도를 기준치의 2천190배에서 6분의 1 수준으로 낮출 수 있다고 발표했다. 2차 정화 작업으로도 방사성 물질을 완전히 제거할 수 없다는 것이다. 또한 ALPS에서 농도를 낮추는 대상인 62개 방사성 물질에 포함되지 않았던 ‘탄소14’가 예상보다 훨씬 더 심각하게 잔류하는 것으로 드러나는 등 오염수의 방사성 물질 제거 계획에 의구심이 들지 않을 수 없다.
그리고 제거가 불가능한 삼중수소의 경우 그 농도가 860조 베크렐로 추정되고 있는데, 삼중수소는 기준치 이하로 희석하여 버리겠다는 것이다. 그러나 물로 희석하여 버린다고 해도 버려지는 방사성 물질의 총량은 변함이 없기에 인류 최악의 해양 오염을 불러올 수밖에 없다.

후쿠시마 오염수가 실제로 방류되면 바로 영향을 받는 것은 우리나라일 수밖에 없다. 이미 후쿠시마 대학을 비롯한 여러 대학의 연구를 통해 후쿠시마 사고 당시 방출된 오염수가 1년 만에 동해안에 도달했음이 밝혀졌다. 문제는 단순히 방사능 오염수가 우리 동해 바닷물과 섞이는 것으로 끝나지 않는다.
우즈홀 연구소 부셀러 박사는 방사성 물질의 종류에 따라 해양에서 서로 다르게 작용한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탄소14의 경우 삼중수소와 비교하면 생물 농축 지수가 5만 배에 이르고, 코발트60의 경우는 삼중수소보다 해저 퇴적토에 30만 배나 더 잘 결합하기 때문에 해양생태계와 인간에게 잠재적으로 훨씬 위험하다”며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의 위험성을 경고했다. 오염수에 포함된 방사성 물질이 생태계와 환경에 축적되어 어떤 재앙을 불러올지 장담할 수 없는 것이다.

일본 정부는 전 세계 환경을 위협하는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를 결정을 철회하고, 방사능 오염수의 장기 저장을 위한 정책으로 전환하라.
또한 우리 정부는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저지를 위해 지금보다 더 적극적으로 나서야 할 것이다. 국제적 공론화를 통해 일본 정부를 압박하고, 일본 정부가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을 철회하지 않는다면, 후쿠시마를 포함한 8개현의 수산물 수입 금지 조치를 일본산 수산물의 전면 수입 금지로 확대하는 등의 후속 조치를 마련해야 한다.
시민방사능감시센터와 환경운동연합은 일본 정부의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을 반대한다.

2020년 10월 19일
시민방사능감시센터, 환경운동연합
2018년 11월 02일 16시 07분에 가입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프린트  이메일 목록 추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56   [논평] 국가기후환경회의 중장기 국민정책제안, 2045년 탈석탄 권...  김상희 20·11·24 11 1
355   [화학물질] 화학물질로부터 안전을 지키는 사람들  김상희 20·11·23 7 1
354   [논평] 삼성 금융사 탈석탄 선언, 구체적 탈석탄 이행계획 밝...  김상희 20·11·13 12 1
353   [보도자료] 지자체, 전문가, 시민사회, 한목소리로 “탄천 농...  김상희 20·11·13 12 2
352   [보도자료] 삼성생명, 삼성화재가 투자한 석탄발전소의 대기오...  김상희 20·11·13 8 1
351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반대 캠페인] 오염수 방류...  김상희 20·11·13 8 1
350   [보도자료] 환경운동연합, “2021년 정부 예산, 기후위기 예...  김상희 20·11·09 13 1
349   [성명서] 과소추정된 제철소 고로 브리더 배출량, 전면 재조사...  김상희 20·10·30 18 1
348   [연대 성명서] 2050 탄소중립은 현재의 과감한 행동과, 근본...  김상희 20·10·30 18 1
347   [논평] 삼성물산 ‘탈석탄’ 선언, 석탄발전 건설 계속하면서 ...  김상희 20·10·30 13 1
346   [성명서]기후변화 시대, 삼척 석탄화력발전소 건설공사 완전 중...  김상희 20·10·30 12 2
345   [기자회견문]일본 정부는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계...  김상희 20·10·30 13 1
  [기자회견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를 반대한다! (1...  김상희 20·10·22 16 1
343   [성명서] 일본 정부의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을 규탄한...  김상희 20·10·22 15 1
342   [기자회견문] “월성1호기 폐쇄 정당하다”(10월20일)  김상희 20·10·21 13 1
341   [보도자료] 강원도 고성군 송정리 농수로에 14개 개구리사다리 ...  김상희 20·10·20 14 1
340   [보도자료] 72명 국회의원, 기후위기 막으려면 “석탄발전 퇴...  김상희 20·10·20 13 1
339   [공동기자회견문] 노동 착취와 감금, 98마리의 고래 중 29마리...  김상희 20·10·20 12 1
338   [기자회견문]국가기후환경회의, 기후위기 해결 의지 있다면 2030...  김상희 20·10·20 12 1
337   [논평]영산강유역물관리위 영산강 2개보 원안 의결, 국가위 조속...  김상희 20·10·20 13 2
1234567891018
검색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