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환경운동연합:: Korean Federation For Environmental Movement



HOME > 환경운동연합 > 알림마당

TOTAL ARTICLE : 386, TOTAL PAGE : 1 / 20 회원가입 로그인
[성명서]월성 삼중수소 누출 사건, 원자력안전위 자체 조사로 제대로 검증할 수 없어(1월21일)
 김상희  | 2021·01·29 12:08 | HIT : 56 | VOTE : 5

월성 삼중수소 누출 사건, 원자력안전위 자체 조사로 제대로 검증할 수 없어

– 지역, 시민사회, 전문가 참여한 민관합동조사 실시해야




월성핵발전소 부지가 광범위하게 방사성물질 삼중수소에 오염돼 있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안전성 논란이 뜨겁다. 월성 핵발전소 내 27개 지하수 관측 정에서 삼중수소가 최대 28,200Bq/L(리터당 베크렐)까지 검출되었고, 부지 경계 지점에서도 1,230Bq/L, 1,320Bq/L까지 검출됐다. 월성 3호기 터빈건물 배수로에서는 최대 71만3천 베크렐(Bq/L)의 고농도 삼중수소가 나왔다. 문제는 이렇게 광범위한 삼중수소 누출이 있었음에도 한국수력원자력은 물론 원자력안전위원회 등이 그 원인조차 파악하지 못한 채, 언론보도 등을 통해 알려질 때까지 시민들에게 알리지 않고, 방치해왔다는 점이다.



지역과 시민사회, 전문가들은 이 문제와 관련해 제대로 된 오염현황, 외부유출, 원인, 대책 등을 세우기 위해 민관합동조사를 요구하고 있다. 하지만 그동안 책임을 회피하고 문제 해결을 미루던 원자력안전위원회가 뒤늦게 관련 학회 추천을 통한 자체 조사단을 꾸리겠다고 발표한 것은 납득할 수 없는 일이다. 이는 문제를 다시 축소시키고 책임을 면하기 위한 행위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

그동안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원전사고와 방사선 위험으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적극 보호 해야 하는 책무가 있음에도 이를 방치하거나 역행하는 처사를 반복해왔다. 월성1호기 수명연장 위법 결정, 라돈검출 침대사건, 한빛 핵발전소 격납건물 공극사건처럼 안전성 문제가 계속 제기되어도 무시해 피해를 더 키운 경우가 많았다. 이번 삼중수소 유출 사건 역시 이렇게 문제가 불거지기 전까지 원안위는 자신의 일이냐 아니냐를 따지며 문제를 방치해왔다. 이번 사건의 올바른 해결방안은 문제진단과 원인조사만이 아니라 규제기관의 대처, 규제의 사각지대 등를 포함해 종합적으로 검토되어야 제대로 마련될 수 있다.



‘비계획적 방출’은 그동안 우리나라에서는 잘 알려지지 않은 문제였다. 하지만 이미 미국 등 외국의 경우 이 문제가 발생, 발견되어 왔고 그 위험성과 문제들이 짚어져왔다. 비계획적인 방출은 정해진 경로를 통한 방출이 아니기 때문에 관리되지 않은 상태에서 외부 유출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에서 더 주의가 필요하다. 한수원 중앙연구원 보고서(2013)에서도 미국의 경우 전체 원전의 절반 이상에서 비계획적 방출에 의한 지하수 오염이 발생했고, 그 누설원인이 지하배관(35%), 사용후연료저장조(24%), 탱크(12%) 등이 71%를 자치한다고 지적했다. 따라서 월성핵발전소 내의 관련 시설들의 누설이 없는지 철저한 조사 없이 원인을 예단할 수 없다.

한수원이나 원자력안전기술원 등은 제대로 된 조사나 원인분석 없이 이 문제를 배기구를 통해 배출된 삼중수소가 강우 등으로 지하수로 유입돼 높아졌다고 일축했다. 또 그 영향을 바나나 섭취로 인한 칼륨 영향과 비교하는 등 사건을 호도하고 있다. 사업자와 규제기관이 이렇다보니 일부 몰지각한 원자력전공 교수들마저 바나나와 멸치 이야기를 하며 문제를 희화화시키는데 바쁘다. 국민 안전을 고려한다면 더 이상 이런 가치 없는 논란에 허비할 시간이 없다. 지역과 시민사회가 참여한 민관합동조사단을 구성해 제대로 된 조사와 해결책이 마련될 수 있도록 국회와 정부가 책임 있게 나서길 강력히 요구한다.



2021년 1월 21일

탈핵시민행동

기독교환경운동연대, 노동자연대, 녹색당, 녹색연합, 대전탈핵희망, 불교생태콘텐츠연구소, 불교환경연대, 삼척핵발전소반대투쟁위원회, 시민방사능감시센터, 아이쿱생협(강남, 강서, 도봉노원디딤돌, 서대문마포은평, 서울, 송파), 에너지기후정책연구소, 에너지정의행동, 영광핵발전소안전성확보를위한공동행동, 월성원전인접지역이주대책위원회, 정의당, 정치하는엄마들, 탈핵경주시민공동행동, 탈핵에너지전환전북연대, 제주탈핵도민행동, 참여연대, 천주교남자장상협의회정의평화환경위원회, 천주교예수회사회사도직위원회, 초록을그리다, 한국YWCA연합회, 한국천주교여자수도회장상연합회JPIC분과, 한살림연합, 핵없는사회를위한대구시민행동, 핵없는사회를위한충북행동, 핵없는세상을위한고창군민행동, 핵없는세상광주전남행동, 환경운동연합, 환경정의
2018년 11월 02일 16시 07분에 가입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프린트  이메일 목록 추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86   홈페이지 이전 안내드립니다.  여수환경연합 21·03·29 22 2
385   [논평] 2021 세계 물의 날, 이ㆍ치수의 개념에서 벗어나 생...  김상희 21·03·22 26 3
384   [성명서]불공정, 엉터리 공론화 고준위핵폐기물 관리정책 권고안...  김상희 21·03·22 29 3
383   성 명 서‘화학사고 1위 LG’는 모든 사업장 전면 실태조사와 ...  김상희 21·03·15 35 4
382   후쿠시마 핵사고 10년, 기억의 탈핵의자 “탈핵은 행동으로, 핵...  김상희 21·03·12 44 6
381   [논평] ‘화학사고 1위 LG’ 눈 가리고 아웅, LG그룹이 전면...  김상희 21·03·12 48 5
380   환경운동연합 자원 순환 캠페인  여수환경연합 21·03·10 58 6
379   [기자회견문]탄소중립·그린뉴딜에 역행하는 「가덕도 신공항 특별...  김상희 21·02·26 64 4
378   [기자회견문] 정부는 신울진3,4호기 공사계획 인가기간 연장결...  김상희 21·02·24 48 4
377   [기자회견문] 부실과 은폐로 얼룩진 후쿠시마 후속대책을 전면 ...  김상희 21·02·08 70 6
376   [시민사회단체 공동성명서] 이제는 돌고래 감금을 끝낼 때(2월1...  김상희 21·02·02 101 5
375   [국제연대]지구의 벗 네덜란드, 나이지리아 농민과 함께 초국적 ...  김상희 21·02·02 59 6
374   [가습기살균제] 이번에는 제가 피해자였을 뿐이에요.  김상희 21·02·02 43 5
  [성명서]월성 삼중수소 누출 사건, 원자력안전위 자체 조사로 ...  김상희 21·01·29 56 5
372   [논평] 조선일보의 4대강 사업 집착, 왜 시민이 가장 불신하는...  김상희 21·01·29 53 6
371   [논평]환경부의 설악산오색케이블카 보완 계획에 관한 입장  김상희 21·01·28 48 6
370   [보도자료] 체인리액션리서치, ‘한국과 지속불가능한 팜유의 연...  김상희 21·01·26 64 8
369   [전국환경단체 성명서] 무엇하나 해결되지 않은 산적한 환경현안...  김상희 21·01·20 113 9
368   [성명서] 반복된 LG그룹 화학사고! 정밀안전진단 실시하라! (1...  김상희 21·01·15 78 8
367   [논평] 납득할 수 없는 기만적 판결을 규탄한다.(1월13일)  김상희 21·01·13 72 8
1234567891020
검색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