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환경운동연합:: Korean Federation For Environmental Movement



HOME > 환경운동연합 > 알림마당

TOTAL ARTICLE : 320, TOTAL PAGE : 1 / 16 회원가입 로그인
9.21 기후위기비상행동 선언문
 김상희  | 2019·10·04 15:50 | HIT : 129 | VOTE : 8
오늘, 기후위기에 맞선 담대한 행동을 시작합니다

– 지금 말하고, 당장 행동하라.

우리 공동의 집이 불타고 있습니다. 지금은 비상상황입니다. 과학자들은 말합니다. 지구온도 상승이 1.5도를 넘어설 때, 돌이킬 수 없는 재앙이 시작된다고 합니다. 남은 온도는 0.5도. 지금처럼 화석연료를 사용한다면 남은 시간은 10년에 불과합니다. 폭염과 혹한, 산불과 태풍, 생태계 붕괴와 식량위기. 기후재난은 이미 시작되었습니다. 10년의 향방을 결정하는 각국의 계획이 2020년이면 유엔에 제출됩니다. 우리의 미래를 결정할 시간이 고작 1년 반 남았습니다.

시험 기간은 내년 말, 벼락치기는 통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시험지를 앞에 둔 이들은 지금 어떻습니까? 정부와 기업, 국회와 언론은 이미 알고 있는 해답을 외면합니다. 경제성장률이 조금만 내려가도 호들갑스럽던 그들은, 한 번도 꺾인 적 없는 이산화탄소에는 너무나도 태연합니다. 온실가스를 줄이는 일은 무기한 유보해도 되는 것으로 여깁니다. 우리는 묻습니다. 성장과 이윤, 생존과 안전, 과연 무엇이 우리 삶에 중요한 가치입니까?

우리는 모두 연결되어 있습니다. 빙하 위 북극곰과 아스팔트 위 노동자는, 기후위기 앞에 서로 다르지 않습니다. 뜨거워지는 지구에서 수많은 생물들이 사라지고 있습니다. 바닷물이 차오르는 섬나라 주민들은 난민이 되어 고향을 떠납니다. 하지만 우리 모두가 멸종위기종이고 난민입니다. 뜨거워지는 온도 속으로 지구라는 섬이 잠길 때, 이곳을 떠나 우리가 도망칠 곳은 없기 때문입니다.

이제 기후위기를 넘어 기후행동입니다. 청소년들이 앞장서고 있습니다. 태어나자마자 눈앞에 마주한 것은, 불에 타 언제 쓰러질지 모를 하나뿐인 집입니다. ‘도대체 이 지경이 되도록 무엇을 한 것이냐’고 묻습니다. 하지만 슬픔과 두려움을 딛고 행동하고 있습니다. 우리 모두가 당사자입니다. 유엔 기후정상회의에 맞춰 세계 각지의 시민들이 기후행동을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우리는, 지금 여기에 모였습니다.

우리는 선언합니다. 지금 우리는 기후위기의 진실을 알고 있습니다. 지구의 모든 생명들이 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이 진실을 직면하고자 합니다. 그럴 때만이 변화가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현재의 정치와 경제시스템은 기후위기 앞에 참으로 무기력합니다. 지금이야말로 바로 비상상황임을 선언합니다.

우리는 선언합니다. 성장이 아니라 정의, 이윤이 아니라 생존이 우선입니다. 기후위기는 우리에게 묻습니다. 과연 어떤 삶이 올바른 삶인지, 과연 어떤 선택이 생명을 살리는 길인지를 묻습니다. 손 놓고 재앙을 재촉할지, 아니면 잘못된 시스템에 맞서 싸울지, 지금 선택해야 합니다. 끊임없는 경제성장, 욕망의 무한 충족은 불가능합니다. 인류의 생존과 지구의 안전 따위는 아랑곳없이, 화석연료를 펑펑 써대는 잘못된 시스템을 바꿔야 합니다.

우리는 선언합니다. 지금 필요한 것은 기후정의입니다. 지구의 울음과 가난한 이들의 울음은 하나입니다. 기후위기에 책임이 없는 가장 약한 생명이, 가장 먼저 쓰러지고 있습니다. 기후위기는 정의와 인권의 위기입니다. 온실가스를 뿜어대는 기업, 이를 방관하고 편드는 정부, 눈앞의 이익에 매몰된 정치권, 진실에 무관심한 언론. 이제 이들이 마땅한 책임을 져야합니다.

우리는 선언합니다. 멈추지 않고 담대하게 행동할 것입니다. 전 세계시민들의 행동은 하나입니다. 그레타 툰베리는 먼 항해로 대서양을 가로질렀습니다. 우리도 아직 가지 않은 길, 멀지만 꼭 가야할 여정을 지금 시작합니다.

이제 정부가 응답할 때입니다.

첫째, 기후위기의 진실을 인정하고 비상상황을 선포하십시오. 이미 전 세계 10여개 국가와 1000여개 도시가 비상선포를 실시했습니다. 지금은 우리의 생존을 위해 총력을 기울일 때입니다. 둘째, 온실가스 배출 제로 계획을 수립하고, 기후정의에 입각한 대응을 시작하십시오. 석탄발전 중지, 내연기관차 금지, 재생에너지 확대, 농축산업과 먹거리의 전환 등 배출제로를 향한 과감한 정책이 필요합니다. 셋째, 기후위기에 맞설 범국가기구를 설치하십시오. 비상상황에 걸맞는 과감한 정책을 추진할 기구가 필요합니다.

역사의 어느 순간에서건 시민들이 먼저였습니다. 노예제와 인종차별, 노동착취와 성차별, 그리고 생물종차별까지, 이 모든 문제의 진실을 대면하고 시민들이 함께 행동할 때, 상식처럼 여기던 견고한 구조는 무너졌습니다. 오늘의 행동은, 아직 가보지 않은 길을 걷는 첫 걸음입니다. 이 걸음이 기후위기를 너머 새로운 사회로 이끌 것이라는 희망, 바로 오늘의 행동이 그 희망의 시작입니다.

– 기후위기 진실을 직시하라

– 기후위기 비상상황 선포하라

– 온실가스 배출제로 추진하라

– 지금당장 기후정의 실현하라

2019년 9월 21일

기후위기비상행동 참가자 일동
2018년 11월 02일 16시 07분에 가입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프린트  이메일 목록 추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20    [기자회견]"한강을 흐르게 하라" 한강신곡수중보철거시민행동 ...  김상희 20·01·10 85 8
319    검찰 조사 하루 전 가습기살균제 피해 공식사과  조환익 16·04·20 3017 95
318   # 에너지진짜뉴스 – 이번 장마에 발생한 산사태가 전...  이의인 20·08·19 16 0
317   #에너지진짜뉴스 – 동해안과 신가평을 잇는 500kV의 HV...  김상희 20·07·14 20 0
316   #에너지진짜뉴스 Q&A – 요즘 핫이슈 ‘그린뉴딜’ ...  김상희 20·07·21 27 3
315   19대 대통령선거 결과에 대한 환경운동연합 논평 1  토종 17·05·11 5979 201
314   1급발암물질 1위 LG화학공문(7.16)  조환익 15·07·17 4245 172
313   2010년 11월 4일 목요일 여천NCC 2공장 사고 확인 결과 ...  송지훈 10·11·04 2251 210
312   2012년 광주전남 10대 환경뉴스  여수환경연합 13·01·04 3750 228
311   2018 SBS물환경대상은 지리산댐백지화햠양대책위  김상희 18·12·17 189 9
310   2018년 광주.전남 10대 환경뉴스 선정  김상희 18·12·26 193 9
309   2018년 광주·전남 10대 환경뉴스 선정  김상희 18·12·27 262 11
308   2020.09.03 [논평] 태풍에 일제히 멈춘 핵발전소, 기후...  이의인 20·09·03 24 1
307   2020.09.04 [자원순환] 자원순환의날, 환경연합 전국 동서...  이의인 20·09·07 29 1
306   3대 중점사업 “석탄 그만 내일은 맑음, 천연 공기청정기 공원...  김상희 19·02·27 326 57
305   4급수 전락 낙동강 누가 책임?(9/6)  조환익 16·09·07 7367 189
304   6·13 탈핵시민행동의 날 온라인행동으로 전환 6  조환익 15·05·12 3116 117
  9.21 기후위기비상행동 선언문  김상희 19·10·04 129 8
302   GS칼텍스원유부두 기름유출사고 1년 보도자료  여수환경연합 15·01·30 2479 121
301   LG화학 PC공장 포스겐독가스 유출사고 당일상황  조환익 15·01·30 2611 120
1234567891016
검색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