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환경운동연합:: Korean Federation For Environmental Movement


HOME > 환경운동연합소개 > 하는 일

TOTAL ARTICLE : 5113, TOTAL PAGE : 1 / 256
신고리 5·6호기 그렇게 안전하면 서울에 짓자!
 조환익    | 2017·10·10 17:37 | HIT : 330 | VOTE : 61
[신고리 5·6호기 부산~서울 봉송 기자회견문]
‘신고리 5·6호기 그렇게 안전하면 서울에 짓자!’
-수도권의 전력사용을 위해 지역민을 희생시키는 비상식적 전력정책 즉각 중단!-
-부산시민은 원전 없는 안전한 부산에서 살고 싶다!-

다가오는 10월 15일은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에서 선정한 시민참여단의 2박 3일 합숙 토론회를 거쳐 최종 조사가 나오는 날이다. 신고리 5・6호기 건설 중단은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임에도 불구하고 처음부터 신고리 5・6호기 백지화 문제를 공론화로 결정하겠다는 것은 모순이었다. 공론화위원회의 문제는 우선 시민참여단의 구성에서부터 드러났다. 핵발전소와는 거리가 먼 서울, 경기지역 시민이 절반이며, 미래세대에게 영향이 더욱 큰 문제임에도 젊은 층의 비중이 낮다. 시민들은 핵발전소 인근 지역과 상대적으로 젊은 세대들에게 가중치를 주어야 한다는 주장을 해왔지만, 공론화위원회는 부산을 신고리 5・6호기 건설로 인한 직접적 영향 지역이라는 인식을 애초에 하지도 않았다. 이것은 핵발전소와 관계없는 사람이 핵발전소로부터 고통 받는 사람들의 운명을 결정하는 받아들이기 힘든 구조다.

신고리 5・6호기가 건설된다면 부산인근 고리·신고리 원전부지에는 총 9기의 원전이 가동된다. 9기의 원전이 밀집된 곳은 세계 어디에도 없다. 2016년 신고리 5・6호기 건설 허가 심사 당시 한 원전부지에 다수의 원자로가 들어서기 때문에 생기는 위험이 가장 큰 문제로 지적되었다. 쓰나미로 인해 생긴 사고가 재앙으로 이어진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도 6기가 밀집되어 있었다. 후쿠시마의 경우, 원전 30km안 인구는 17만명 이었지만 이곳은 그보다 22배가 넘는 380만명의 인구가 거주하고 있는 곳이라 만일의 사고 시 피해규모가 훨씬 크다.

그렇지만, 지난 9월 13일 경남대학교 고운관에서 열린 신고리5·6호기 건설 찬반토론회에서 건설을 찬성하는 한국전력원자력대학원대학교 교수와 울산과기대 원자력공학과 교수는 원자력발전소가 사고가 날 확률은 극히 낮으며 지난 40년간 인명사고가 한번도 난적이 없고 후쿠시마 사고는 국내에서 결단코 일어날 수 없음을 이야기하며 원전의 안전성을 강조하였다. 이에 건설을 반대하는 측은 그럼 그렇게 안전한 원전이라면 서울에다가 지으라는 발언을 했다. 과연 서울에 핵발전소가 가당키나 할까라고 생각하겠지만 서울은 더할 나위없이 핵발전소를 짓기에 적합한 곳이다. 일반적으로 핵발전소 건설에 필요한 입지 조건으로 가장 먼저 꼽는 것이 냉각수로 사용할 수 있는 충분한 물이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1000MW급 원전 한 기를 돌리기 위해서는 초당 70톤 가량의 물이 필요하다. 한강은 초당 평균 600톤의 물이 흐르기 때문에 핵발전소 두기 정도를 가동하기에 무리가 없다.

그리고 에너지 소비 지역과 생산 지역의 거리가 가까워야 한다. 우리나라에서 송전과정에서 손실되는 에너지의 양은 전체 생산량의 30%에 달한다. 이러한 송전 손실을 줄이기 위해서 초고압으로 송전하고 있으며 이로 인해 고압 송전탑 주변 주민의 피해와 고통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러한 송전 문제를 해결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에너지를 소비하는 곳에서 에너지를 직접 생산하는 것이다. 게다가 전국 시·도별 전력 자급률을 보면 서울은 발전량에 비해 터무니없이 많은 소비를 하고 있어 자급률이 5%도 채 안된다. 서울에 핵발전소를 건설한다면 외부로부터 전기를 끌어올 필요가 없기 때문에 송전에 따른 에너지 손실을 줄이 수 있을 뿐 아니라 서울의 에너지 자급률도 높일 수 있다.

또한 지질학적인 안전성이 확보되어야 하며 만에 하나 발생할지 모르는 사고에 따른 피해가 작아야한다. 작년 9월 12일 핵발전소가 밀집한 경주에서 기상청 관측 이래 최대인 규모 5.8의 지진이 발생했다. 서울에는 지금까지 큰 지진이 발생하지 않았고 활성 단층대가 지나지 않는 지역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진이 발생하더라도 한국수력원자력에서 주장하는 핵발전소의 안정성에 따르면 규모 6.5까지 견디도록 설계되고 있기 때문에 서울은 핵발전소를 짓기에 지질학적으로 안전하다.

그밖에 핵발전소 유치 지역 지원금 활용 지방 재정문제 해결, 일자리 창출, 등 안전하고 친환경적이면서 경제적이기 까지 한 핵발전소를 먼 지역에 건설할 것이 아니라 에너지 소비가 집중된 서울에 유치하는 것이 당연하지 않은가? 원전건설에 따른 위험은 지역이나 서울이나 똑같이 감수해야 한다. 서울에서 안 된다면 우리나라 어느 지역에서도 안 되는 것이다. 서울에다 원자력발전소를 짓자는 것은 지역갈등의 조장이 아니라 원자력발전소 건설에 따른 묵은 지역감정을 해소하는 가장 빠른 방법이다.

후쿠시마 사고 이후 핵은 지역만의 문제가 아니라 전국민들의 삶의 지속가능성 문제로 확대 되었다. 탈핵은 지역주민들만의 문제가 아니며 이제 더 이상 선택이 아니라 필수의 문제이다. 수도권의 전력사용을 위해 지역을 희생시키는 비상식적 전력정책은 즉각 중단되어야 한다. 부산시민들은 원전없는 안전한 부산에서 살고싶다.

신고리 5·6호기 그렇게 안전하다면 서울에 짓자!

2017. 10. 10. 신고리5・6호기백지화시민행동/탈핵부산시민연대/신고리5・6호기백지화부산시민운동본부
Craigjug
Приобрести можно на веб-сайте http://mangoo77.mangoosteen.com

Предлагаем нашим покупателям чудодейственное средство для снижения веса Mangoosteen. С ним можно избавиться от 10 килограмм за 14 суток.

Растение гарциния растет в Таиланде. Плоды данного растения имеют потрясающие свойства. Во флакончике имеется около 25 плодов этого замечательного дерева. Плоды растения мангкут помогают растопить чрезмерную липидную ткань. И отлично влияют на организм в целом. Технология производства препарата, и уникальная упаковка помогают сберечь все удивительные свойства растения.

Главным действующим веществом сиропа Мангустина являются плоды с растения мангостан, в них имеется большое число полезных элементов. Благодаря веществу ксантону, которое в больших количествах имеется в плоде, значительно тормозятся процессы окисления в теле. Окись дифениленкетона является одним из самых сильных антиоксидантов. В плодах дерева мангостин к тому же имеются различные витамины и элементы. Купить сироп Мансустина можно на интернет-сайте http://mangoo77.mangoosteen.com.

17·12·24 18:12

  
5113   광양시와 영산강유역환경청, 종복원기술원은 백운산 반달가슴곰 폐...  조환익 18·06·21 3 0
5112   [논평] 민심은 문재인 정부의 중단없는 사회개혁 추진  조환익 18·06·21 4 0
5111   [논평] 월성1호기 폐쇄, 신규 4기 백지화 결정 환영 한다  조환익 18·06·21 3 0
5110   [논평] 핵 없는 평화의 한반도 시작점 될 북미 정상선언  조환익 18·06·21 3 0
5109   원안위 대진침대 매트리스 제 4차 조사 결과 발표 관련 논평  조환익 18·06·21 4 0
5108   [기자회견] 침대 라돈 피해 발생 정부 책임 크다  조환익 18·06·21 2 0
5107   자연환경과 미래세대를 위해 환경부의 ‘단호함’은 지속돼야  조환익 18·06·21 2 0
5106   국제 환경단체 vs 석유 기업 쉘, 소송전 시작되다  조환익 18·06·19 10 2
5105    “월성1호기 폐쇄 결정 이행하라!” 기자회견  조환익 18·05·25 229 15
5104   국제 환경단체, 석유 기업 쉘 주주총회장에서 ‘기후변화 범죄’...  조환익 18·05·25 217 14
5103   보호구역 확대를 통해 친환경·생태 정부로  조환익 18·05·25 222 13
5102   국회 4당 원내대표, 하천을 제외한 물관리일원화의 근거 제시하...  조환익 18·05·25 215 15
5101   ‘라돈침대’ 사태, 전면적인 실태조사 및 근본대책을 마련하라  조환익 18·05·25 210 10
5100    2030 온실가스감축로드맵 수정 보완에 대한 시민사회 공동 의...  조환익 18·05·25 171 9
5099   환경운동연합, 6·13 지방선거 환경정책 제안  조환익 18·05·25 169 8
5098   폐기물 전반을 통한 물질순환사회 마스터 플랜 수립해야  조환익 18·05·25 173 8
5097   싼 전기요금 정책으로는 미세먼지 해결 요원하다  조환익 18·05·25 166 7
5096   [문재인 정부 출범 1년 평가] 문재인정부의 환경·에너지정책 ...  조환익 18·05·25 168 8
5095   비무장지대를 생태·평화지대로, 접경지역 발전종합 계획 폐기하...  조환익 18·05·04 394 20
5094   “스트렙실, 개비스콘 사지마세요” 옥시 의약품 불매운동 시작!  조환익 18·05·03 408 20
12345678910256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