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환경운동연합:: Korean Federation For Environmental Movement


HOME > 환경운동연합소개 > 하는 일

TOTAL ARTICLE : 5155, TOTAL PAGE : 1 / 258
환경연합 전국조직, “독극물 배출하는 영풍석포제련소 폐쇄” 촉구행동 돌입
 조환익    | 2018·09·10 10:58 | HIT : 105 | VOTE : 8
환경연합 전국조직, “독극물 배출하는 영풍석포제련소 폐쇄” 촉구행동 돌입

전국 대의원 100여명 영풍제련소 현장에서 대형펼침막 퍼포먼스로 결의 다져

9월 2일 오전 11시 환경운동연합 전국 대의원 100여명은 경북 봉화군 석포면 석포리 소재 영풍석포제련소의 폐쇄 촉구행동에 돌입하기로 결의했다.

전날 안동에서 열린 전국 임시대의원대회에서 현장강연에 나선 대구환경연합 정수근 국장은 “무려 48년간을 낙동강 최상류를 점령한 채 카드뮴, 비소, 납, 아연 등의 무시무시한 중금속과 아황산가스 등을 방출하는 21세기 한반도 최악의 공해공장 영풍제련소의 만행을 똑똑히 봐야 한다”면서 관련 자료들을 공개했다.

강연을 통해 사태의 심각성을 공유한 100여명의 대의원들은 영풍석포제련소 즉각적인 폐쇄운동에 돌입할 것을 결의하고, 다음날인 2일 오전 11시 영풍석포제련소 현장으로 이동하여 ‘죽음의 영풍제련소 낙동강을 떠나라’라는 대형 현수막을 펼치면서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현장설명에 나선 영풍제련소봉화군대책위원회 신기선 회장은 “영풍이 48년 동안 얼마나 심각한 수질오염을 자행했는지 지금까지 밝혀진 것만도 2013년부터 46건이나 되고 최근에도 매년 평균 8건의 오염사고를 일으켜왔다”고 밝히고 제련소 뒷산을 가리키면서 “영풍제련소 저 뒷산은 매시간 뿜어내는 아황산가스로 인해 나무가 다 죽고 숲이 사라지면서 산이 무너져내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48년간 끊임없이 환경오염문제를 일으켜온 영풍석포제련소의 수질오염 문제가 끊이지 않는 이유는 사업장의 위치가 낙동강 최상류에 위치한다는 데 근본적인 원인이 있다. 산악지형에 둘러싸인 계곡형 지대에 공장이 입지하다보니, 비산된 대기오염물질이 인근 산이나 토양에 흡착된 후 수목과 토양을 오염시키고 태풍이나 집중호우 시 오염물질이 공장 바로 앞으로 흐르는 낙동강으로 유입된다.

또한 원료나 폐기물을 제대로 관리하지 않아 낙동강으로 유해중금속이 바로 유입되거나 제3공장을 불법(벌금 부과후 양성화)으로 신축하고도 1,2공장의 폐수처리시설을 그대로 이용하는가 하면 배출허용기준을 초과한 폐수를 최종 방류구를 거치지 않고 공장내 토양에 배출하는 등의 문제가 적발되었기 때문이다.

퍼포먼스에 참여한 환경운동연합 최준호 사무총장은 “오늘 우리는 오염덩이공장 하나로 인해 우리 산하가 죽어가고 있는 것을 똑똑히 목격했다. 이 땅에 살고 있는 수많은 생명들과 1300만 영남인의 안전한 식수원 보호를 위해서도 영풍제련소는 이제 낙동강을 떠날 때가 되었다”면서 “지구의벗 환경연합 50개 조직은 오늘부터 영풍제련소가 낙동강에서 물러나는 그날까지 이 싸움을 멈추지 않을 것”임을 강조했다.

전국에서 집결한 100여명의 참가자들은 현장을 둘러보며 “국민들이 마시는 식수원 최상류에 어떻게 아직까지 이처럼 심각한 공해공장이 48년간이나 가동되고 있는지 기가 막힐 따름”이라면서 “죽음의 독극물을 배출하는 낙동강 최악의 공해공장 영풍제련소는 조업정지가 아니라 반드시 폐쇄해야 한다”고 촉구하며 퍼포먼스를 마무리했다.
  
5155   사랑 관찰하기 - 김성률회원(12월9일)  김상희 18·12·10 4 1
5154   유방자원방래(有朋 自遠方來) - 김성률회원(12월8일)  김상희 18·12·10 4 1
5153   여수지속가능발전협의회 20주년 행사(11월30일)  김상희 18·12·03 23 1
5152   못생겨도 맛은 좋아~~~  김상희 18·11·30 32 1
5151   바다는 쓰레기장이 아니다 - 박근호 회원(11월23일)  김상희 18·11·27 36 1
5150   역사가 예술이 될 때 최병수가 있었다.  김상희 18·11·27 31 1
5149   11월의 해바라기 - 김성률 회원(11월18일)  김상희 18·11·26 32 1
5148   [토론회후기] 태양광 가짜뉴스, 오해와 진실  김상희 18·11·22 38 1
5147   국회의원·시민단체·기업, 재생에너지 선택권 요구 한목소리  김상희 18·11·22 25 1
5146   '미세먼지 유발'예산 3조4400억 원, 화석연료 보조금 폐지, ...  김상희 18·11·14 36 1
5145   [기자회견문] 라돈 검출 제품 조사결과 공개하고 대책 마련하라  김상희 18·11·13 35 1
5144   [논평] 미세먼지 저감 효과 입증된 석탄발전소 가동 중단, 더욱...  김상희 18·11·13 41 1
5143   신입회원을 소개합니다^^  김상희 18·11·02 69 3
5142   미세플라스틱의 공포 어떻게 해야 할까요?-박근호 회원(10월29일...  김상희 18·11·02 61 3
5141   개업을 축하드립니다.(181030)  김상희 18·11·02 62 3
5140   밀려들다-김성률 회원(10월18일)  김상희 18·11·02 59 4
5139   여순항쟁 특별법 제정 촉구, 청와대 국민청원 서명운동 선포  김상희 18·11·01 76 3
5138   환경운동연합 "안전한 선크림 캠페인"에 5개 기업 동참 의사 밝...  김상희 18·10·31 53 4
5137   바다야 기다려! 환경운동연합 해양서포터즈가 간다!  김상희 18·10·31 52 3
5136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방사성 오염수 바다 방출 추진을 규...  김상희 18·10·31 50 3
12345678910258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