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환경운동연합:: Korean Federation For Environmental Movement


HOME > 환경운동연합소개 > 하는 일

TOTAL ARTICLE : 5167, TOTAL PAGE : 1 / 259
안전에 구멍뚫린 영광한빛 핵발전소 4호기 즉각 폐쇄하라!
 조환익    | 2018·10·01 09:42 | HIT : 76 | VOTE : 9
[기자회견] 안전에 구멍뚫린 영광한빛 핵발전소 4호기 즉각 폐쇄하라!

한빛 핵발전소4호기 폐쇄 촉구를 위한 기자회견문

또, 구멍입니다.

핵발전소 전문가들이 전투기가 와서 부딪쳐도 끄떡없다고 말한 핵발전소 건물에서, 그물처럼 구멍이 숭숭 또 발견되었습니다.

한빛원전 민관합동 조사단은 지난 8월 28일 한빛4호기, 격납건물 1~8단 조사에서 14개소의 공극 발견을 발표하였습니다. 8cm 이상은 5곳, 20cm이상 3곳. 30cm 깊이의 구멍도 확인하였습니다. 이외에도 발전소 콘크리트 구조물을 꽉 쥐고 있는 강선에서 누출된 것으로 추정된 오일도 공극에서 발견되었습니다. 이는 단순 공극이 아닌, 공극과 공극이 또 다른 균열로 이어져 있다는 것을 추론할 수 있는 상황입니다.

절반만 조사된 결과가 이정도입니다. 앞으로 추가로 진행되는 조사과정에서 얼마나 더 나올지 상상이 되지 않습니다.

작년에 발견된 격납건물 원주형 공극과 이로 인한 격납철판 부식, 증기발생기 내의 망치 등과 함께 영광한빛 핵발전소 4호는 한마디로 총체적 난국입니다.

이는 어제 오늘 사이에 만들어진 문제가 아닙니다.

그동안 지역주민과 시민단체는 위와 같은 점에 대해서 꾸준히 문제를 제기해 왔습니다. 건설당시부터 불량자재, 날림 또는 부실공사로 많은 제보와 문제제기가 있었습니다. 당시 국정감사에서도 지적된 바 있습니다. 그리고 심지어 24년전. 영광 한빛3호기 사용전 검사를 진행한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에서도 다수의 공극을 확인하고 한수원에 알렸던 사실이 밝혀지기도 하였습니다.

가동 중에도 각종 사고로 핵발전소가 멈추고, 방사능이 유출되고, 방사능에 오염된 폐수가 바다로 흘러들어가고, 시험성적서가 조작된 불량부품이 핵발전소 곳곳에 사용되는 등. 도대체 우리는 어디까지 핵발전소의 위험성을 확인해야 합니까?

핵발전소의 안전성에 중대한 문제들이 확인되었음에도 정확한 원인규명과 책임지는 사람이 없어 우리들은 답답함을 넘어 분노가 치밀어 오릅니다.

심지어 이런 심각한 문제들이 국민들에게 제대로 알려지지 않아서 우리는 이 자리에 섰고, 국민여러분들께 말씀드립니다.

당장 한빛 핵발전소 4호기는 폐쇄해야합니다.

민관합동조사단이 추가조사를 할 예정이지만, 무엇을 더 확인해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조사하면 조사할수록 4호기 폐쇄의 당위성은 단단해질 뿐입니다. 한빛 핵발전소4호기 뿐만 아니라 같은 시기, 같은 공법으로 건설된 한빛3호기도 마찬가지입니다. 인간의 감각에 의존하는 청음검사가 아닌 정밀한 측정기구를 활용한 조사를 당장 실시하고, 4호기와 같은 문제가 발견된 즉시 3호기도 폐쇄해야합니다.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의 핵심가치는 모든 설비운영의 근간을 이루는 ‘안전’은 절대적으로 지켜야 하는 원칙이며, 또한 ‘기술’과 ‘존중’은 지속적으로 발전 시켜야 할 역량과 정신입니다. ‘사회적 책임’과 ‘정도’는 책임과 의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원자력안전위원회(이하 원안위)는 ‘국민이 신뢰하고 세계와 함께하는 원자력 안전을 구현’을 비전으로 제시하고 있습니다.

안전에 치명적인 문제가 있는 핵발전소는 폐쇄되어야만 한수원과 원안위가 말한 ‘국민의 신뢰와 안전’은 지켜 질 수 있습니다.

앞으로 우리들은 한빛 핵발전소 4호기의 위험성을 국민여러분께 더욱 적극적으로 알려나가고, 조기폐쇄를 위한 노력을 소홀히 하지 않을 것입니다.

합리적인 상식이 통하는 안전한 사회를 만들어가는 노력에 동참해 줄 것을 간절히 호소합니다.

2018. 9. 12 핵없는 세상을 염원하는 정당 및 시민사회단체 일동
  
5167   여수산단 유해물질 불법배출 범시민대책위원회  김상희 19·06·03 33 1
5166   2019년 찾아가는 ESD(지속가능발전)교육 진행(5월24일)  김상희 19·06·03 25 1
5165   미세먼지 잡는 도시숲(5월3일) - 주경숙 회원  김상희 19·06·03 26 1
5164   일회용품 없는 제주 장례문화(5월12일) - 김정일 회원  김상희 19·06·03 25 1
5163   '기억,책임,미래’ 세월호 참사 5주기 추모식(4월13일)  김상희 19·05·03 80 5
5162   2019 여수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활동가 연수  김상희 19·05·02 85 6
5161   환경운동연합 27기 신입활동가 워크숍 다녀오다.(김상희)  김상희 19·04·30 87 4
5160   봄 탓이라 해도 좋을 - 김성률회원(2월27일)  김상희 19·03·04 209 12
5159   수중정화(불가사리)활동과 3.1절 100주년 - 박근호 회원(2.2...  김상희 19·02·28 377 14
5158   고금 꼭지미역 - 김성률 회원(2.26)  김상희 19·02·27 199 13
5157   즐거운 성탄절 그리고 새해맞이 행사 안내-박근호 회원(12월25일...  김상희 18·12·26 397 18
5156   도둑풀 - 김성률회원(12월16일)  김상희 18·12·17 389 28
5155   사랑 관찰하기 - 김성률회원(12월9일)  김상희 18·12·10 312 18
5154   유방자원방래(有朋 自遠方來) - 김성률회원(12월8일)  김상희 18·12·10 313 16
5153   여수지속가능발전협의회 20주년 행사(11월30일)  김상희 18·12·03 333 17
5152   못생겨도 맛은 좋아~~~  김상희 18·11·30 235 12
5151   바다는 쓰레기장이 아니다 - 박근호 회원(11월23일)  김상희 18·11·27 245 11
5150   역사가 예술이 될 때 최병수가 있었다.  김상희 18·11·27 237 18
5149   11월의 해바라기 - 김성률 회원(11월18일)  김상희 18·11·26 221 13
5148   [토론회후기] 태양광 가짜뉴스, 오해와 진실  김상희 18·11·22 234 13
12345678910259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